테포르의 소소한 일상.

방송인 김제동이 입을 열었군요.

지난 6일 오후에 경기 성남시청 야외광장에서 '김제동의 토크콘서트-사람이 사람에게'에서 
"만약 (국정 감사에서) 나를 부르면 언제든지 협력할 준비가 되어 있다. 하지만 준비를 잘 하시고 
감당할 준비가 돼 있는지 생각해보길 바란다"라며 "방산비리 어떻게 할 겁니까"라고 말했죠.

개인적인 의견으로는 김제동이 꼭 국감에 나가서 개누리당 개들이 얼마나 멍청하고 보잘것 없는 것들인지 
꼭 보여줬으면 좋겠습니다.
신고
댓글 로드 중…

블로그 정보

테포르의 소소한 일상 이야기들 입니다.

최근에 게시된 글